본문으로 바로가기

소식 보도자료

세계의 바다를 이끌어온 대한민국 대표 선박해양플랜트 분야 전문연구기관, KRISO

보도자료

KRISO, 설립 50주년 기념식 개최

  • 작성자홍보팀
  • 작성일시2023/11/01 09:00
  • 조회수848

KRISO, 설립 50주년 기념식 개최

- 조선해양기술 불모지에서 조선강국 대한민국 만들어

- ‘해양을 세상의 중심으로 이끄는 KRISO’2050 비전 제시


엠블럼


□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소장 홍기용, 이하 KRISO)가 설립 50주년을 맞아 1일 대전 본소에서 설립 50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  기념식에는 김성범 해양수산부 해양정책관, 이석봉 대전광역시 경제과학부시장을 비롯하여 유관기관 주요 인사와 전임소장, 연구소 직원 및 퇴직 동문 등 2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이번 기념식은 지난 KRISO 50년의 성과를 돌아보고 새로운 미래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념사

<1일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KRISO) 설립 50주년 기념식에서 홍기용 소장이 기념사를 하고 있다.>


□  1970년 초반, 우리나라는 경제발전을 위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조선산업 육성 계획을 수립하였다. 조선산업의 활성화를 위해서는 기술경쟁력확보를 위한 전문적인 연구를 수행할 수 있는 기관이 필요했고, 197310월 선박해양 분야 유일 정부출연연구기관인 KRISO가 설립됐다.


□  KRISO는 지난 50년간 2,000여척 이상의 선박 성능평가와 해양플랜트 안전성평가, 해양에너지 기술 개발 등을 통해 선박해양플랜트 분야 원천 기술을 확보해 왔다.


□  또한 국내 최초의 전자해도 제작, 한국형 e-Navigation 등 해상교통체계 마련 및 크랩스터 등 해저탐사를 위한 수중로봇 개발 등 신기술 창출을 통해 국가적 R&D를 주도하며 우리나라 경제 성장의 동력을 마련하고 조선해양산업의 발전을 이끌어 왔다.


기념촬영

<1일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KRISO)에서 열린 설립 50주년 기념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번 기념식에서 KRISO해양을 세상의 중심으로 이끄는 KRISO’를 새로운 비전으로 선포하고 해양으로 생활영역 확장, 국민안심 해양 실현, 국가전략 해양산업 선도, 글로벌 해양 기술 리더십 확보 등 4대 목표를 제시하며 지속가능한 해양을 향한 다짐을 밝혔다.


□  특히, 저탄소·무탄소 해양모빌리티 기술과 해양에너지자원공간 등 국가전략 해양자원을 개발하고, 해양오염과 해양사고 대응 등 해양안전과 환경을 지키기 위한 첨단지능 해양공공서비스 기술을 확보해 나갈 예정이다.


□  또한 해양안보 방위 역량 강화를 위한 해양무인체계 기술 개발과 해양 생태계 파괴 등 미래 난제 해결을 위한 첨단해양공학기술 활용 방안을 창출하는 등 미래 해양 성장동력 확보와 환경과 국민을 지키기 위한 기술 개발을 중점 추진할 방침이다.


□  KRISO 홍기용 소장그동안 KRISO는 우리나라의 선박해양플랜트분야 연구 기반을 조성하고 산업계와 긴밀히 협력하여 조선해양 산업계 발전을 이끄는 기술 개발에 매진해 왔다, “앞으로 인류와 공존하는 지속가능한 해양기술 개발로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 대표 연구기관으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 해양수산부
  • 산업통상자원부
  • 환경부
  • 국토교통부
  • 행정안전부
  • 대한민국해군